위  원본 사진입니다.
수정하지 않았습니다.
뽀샤시한 사진 보다
사실 그대로 아름다움을 표현하는 것이
살아있는 사진,
기을 불어 넣어주는
사진입니다.